Home오락한국은 K-pop과 K-드라마를 세계에 선보였습니다. 다음은 한국어

한국은 K-pop과 K-드라마를 세계에 선보였습니다. 다음은 한국어



CNN

한국어를 배우기에 이보다 더 좋은 때는 없었습니다.

그것은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언어 중 하나이며, 많은 사람들이 “한류”라고 부르는 세계적인 현상을 반영하여 여러 시장에서 중국어와 같은 전통적으로 인기 있는 경쟁 언어를 능가합니다.

회사 연간 언어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에 한국어는 학습 앱 듀오링고에서 7번째로 가장 많이 학습된 언어였습니다. 그리고 가장 많이 연구된 남아시아와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특히 성공을 거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필리핀에서는 외국어, 태국, 인도네시아, 파키스탄에서도 1위를 차지했습니다.

오랫동안 미래의 비즈니스 언어로 여겨져 온 중국어는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이 사용되는 언어로 남아 있지만 부분적으로는 중국 인구의 규모로 인해 지난 몇 년 동안 듀오링고에서 8위에 올랐습니다. 몇 년 뒤, 한국어.

언어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어는 듀오링고에서 일본어 다음으로 두 번째로 많이 학습된 아시아 언어입니다. 전 세계적으로 5억 명 이상의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는 듀오링고는 한국어가 중국어, 러시아어, 힌디어보다 앞서고 이탈리아어보다 순위가 높습니다. 영어와 스페인어는 여전히 처음 두 곳에서 편안합니다.

이러한 관심의 급증은 한류 또는 한국 문화의 국제적 확산인 “한류” 때문이라고 전문가들과 교육자들은 말합니다.

지난 20년 동안 한국의 수출은 K-pop과 한국 TV 드라마에서 뷰티 제품, 패션, 식품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를 강타했습니다. 한국은 국제 문화 강국이 되었고 2021년 옥스퍼드 영어사전은 성명서에서 “우리 모두는 한류의 정점을 타고 있다”고 말하면서 한국어 유래 단어를 20개 이상 추가했습니다.

이러한 현상은 1990년대부터 음악과 미디어를 통해 한국의 문화적 영향력을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해 온 한국 정부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이제 한국어는 글로벌 진출을 위한 다음 수출품이 될 수 있습니다.

서주원 컬럼비아대 한국어학부 국장은 “처음 시작할 때와 비교하면 한국에 대한 인식, 한국 문화와 사회, 한국어가 상당히 긍정적인 변화를 겪었다”고 말했다. “이제 그것은 더 현대적이고, 더 진보되고, 더 시장성이 있고, 더 멋지고, 더 멋진 것으로 인식됩니다.”

수십 년 동안 해외 동아시아 언어 연구는 대부분 북경어와 일본어로 제한되었습니다.

그러나 지난 10년 사이 싸이의 2012년 노래 ‘강남스타일’, 2019년 스릴러 ‘기생충’, 2021년 넷플릭스 쇼 ‘오징어 게임’, 방탄소년단의 부상 등 한국 아티스트와 감독들의 대히트 이후 변화가 시작됐다. -팝의 가장 큰 글로벌 스타.

수치는 같은 기간 동안 언어에 대한 관심이 크게 증가했음을 보여줍니다.

현대언어협회(Modern Language Association)가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미국 고등교육기관 한국어 수업 수강생은 2002년 5211명에서 2016년 1만4000명 가까이 늘었다.

2022년 4월 3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제64회 그래미 시상식에 참석한 K팝 그룹 방탄소년단.

한국어가 모국어가 아닌 사람들이 배우기 쉽지 않기 때문에 이러한 도약은 놀랍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한국어를 영어를 구사하는 사람들에게 “매우 어려운 언어”로 지정하고 전문 직업 숙련도를 달성하는 데 평균 88주가 걸립니다.

현대 한국어는 한글이라는 음성 문자를 따릅니다. 즉, 특정 의미를 나타내기 위해 기호를 사용하는 중국어와 같은 비음성 언어와 달리 일반적으로 음절이 쓰여진 대로 발음됩니다.

컬럼비아 강사인 서씨는 2015년경부터 관심이 높아지기 시작했지만 최근 3~4년 사이에 가속화됐다고 말했다. 2017년에서 2021년 사이에 한국어 과정에 등록하는 컬럼비아 학생의 수가 50% 증가했다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다른 대중적인 언어는 지난 10년 동안 정체기를 겪었거나 쇠퇴했습니다. 예를 들어, 중국어 수업에 등록한 미국 학생들은 2002년에서 2013년 사이에 크게 증가했습니다.

그러나 현대언어협회(Modern Language Association)에 따르면 2016년 중국어 등록은 미중 관계가 악화되고 인권 침해 혐의로 인해 서양에서 중국에 대한 인식이 악화되면서 동시에 감소했습니다.

서 교수는 “미국 고등교육에서 외국어 학습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은 중국, 러시아, 포르투갈 등 경제와 지정학 측면에서 국가의 인식이나 명성에 더 많이 좌우된다”고 말했다.

마찬가지로 영국의 경우 University Council Modern Languages에 따르면 2012년에서 2018년 사이에 한국어 과정을 수강하는 고등 교육 학생의 수가 3배 증가했습니다. 프랑스어와 독일어로.

한국어의 새로운 인기는 우연이 아니었습니다. 한국 당국이 더 성공적인 수출 덕분에 한국어를 홍보할 기회를 잡았기 때문입니다.

존 월시(John Walsh)는 2014년 이 현상에 관한 저서에서 “사회적 차원에서 아시아 국가들에게 한국이 진정으로 선진국인 서구 세계의 일부라는 것을 확신시킨 것은 한류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러한 인식의 변화는 결국 “외교, 투자, 교육 및 무역에 대한 국익”을 추구하는 정부의 능력을 강화했다고 그는 썼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교육부는 중고등학교에서 언어를 가르치기 위해 2017년 수십 명을 포함하여 해외에 한국어 교사를 태국에 파견했습니다.

2016년 9월 로스앤젤레스 포터랜치 커뮤니티 스쿨에서 진행된 한영 이중언어 몰입수업 전시 모습.

최근 몇 년 동안 라오스, 미얀마, 태국을 비롯한 많은 국가에서 한국 교육부와의 협약에 따라 공식적으로 한국어를 학교 교과 과정에 외국어로 포함시켰습니다. 한국 통신사 연합.

그동안 세종학당 홈페이지에 따르면 정부가 설립한 한국어 브랜드인 세종학당은 전 세계적으로 244개의 학습센터를 설립했다.

교육부는 2017년 보도 자료에서 이러한 노력이 “한류와 함께 엄청난 인기를 얻은 해외 한국어에 대한 관심을 유지”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장기적으로는 현지 학교 교과 과정에 한국어 강좌가 한국어 전문가를 양성해 한국과 다른 나라의 우호 관계를 돈독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 씨는 한류가 “역사를 충분히 이해하지 못한 채 (한국어를) 모든 것을 미화”하면서 지역적 차이나 계급 갈등과 같은 한국 문화와 사회의 뉘앙스를 지나치게 단순화할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다.

그러나 그녀는 이러한 단순화가 한국 정부가 영향력을 확대함에 따라 “어떤 신흥 소프트 파워도 견뎌야 하는 것”으로 실제로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전문가들은 학생들이 한국어를 추구하는 다양한 이유를 가지고 테이블에 온다고 말하지만 특정 추세는 지역 및 민족에 따라 나타났습니다.

서 교수는 “한류는 비계열 학생들에게 중요한 요소”라며 단순히 영화나 케이팝 등 한국 문화 상품에 관심이 있는 한민족이나 한족이 아닌 학생들을 언급했다.

한편, 한국계 학생들은 보다 “통합적인” 이유로 한국어 수업을 듣는 경향이 있다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발견하는.

뉴욕대 동아시아학과 이지영 겸임 강사는 인스타그램, 틱톡 등 소셜미디어 플랫폼의 부상을 꼽았다. 이들은 국제 문화 교류를 촉진했고 한국 학생들의 수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그녀는 말했다.

그러나 이전에 인도네시아와 한국에서 한국어를 가르쳤던 이씨는 세계 각지의 학생들 사이에서도 차이점을 발견했습니다.

미국 학생들은 “문화를 즐기는 데 더 관심이 있고… 좋아하는 가수나 배우와 대화하기를 원하기 때문에” 한국어를 배우는 경향이 있다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반면 동남아 학생들은 한국에 취업하거나 모국에서 한국 기업에 취업하기 위해 한국어를 공부하는 경우가 많다”며 “동남아뿐만 아니라 여러 나라에서 자리를 잡고 있는 한국 브랜드가 많다”고 말했다. .”

예를 들어, 한국의 엔터테인먼트 대기업인 SM 엔터테인먼트는 싱가포르에 있는 동남아시아의 새로운 본사로 확장하고 있습니다. 한편, 한국 슈퍼마켓 체인 GS25는 베트남에 180개 이상의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말레이시아에서 새로운 지평을 열 예정이다. 연합에 따르면.

한국 비즈니스와 대중문화의 확장은 젊은 동남아시아인들을 한국으로 여행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카네기 국제평화재단에 따르면 동남아인은 한국 유학생의 40% 이상, 한국 전체 외국인 거주자의 30% 이상을 차지한다.

서울에 있는 고려대학교에서 한국어학을 가르치고 있는 제프리 할리데이(Jeffrey Holliday)는 그의 학생 중 약 40%가 대부분 미국에서 온 교환학생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학생들은 대부분 대학생으로, 서울에 몇 학기만 머물며 거의 모두 K-pop과 같은 한국 대중문화의 열렬한 팬이라고 그는 말합니다.

한편 한국에서 풀타임으로 공부하고 일자리를 구하는 외국인 대학원생은 대부분 중국과 베트남 출신이다.

“1999년부터 2003년까지 내가 (미국에서) 대학에 다닐 때… 나 혼자만 한국계 미국인이 아니었다”고 말했다.

“이 학생들은 지금 이곳에 오면서 매우 집중하고 매우 단호합니다. 그들은 한국어를 정말로 배우고 싶어하고 그것이 그들이 여기 있는 이유입니다.”

정정: 이 이야기의 이전 버전은 듀오링고 보고서에서 일본어의 위치를 ​​잘못 표현했습니다. 플랫폼에서 가장 많이 연구된 아시아 언어입니다.

최신 기사

더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