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헤드라인 뉴스한국콜마, 세종시에 인공지능 화장품 공장 짓는다

한국콜마, 세종시에 인공지능 화장품 공장 짓는다


한국콜마는 2024년까지 세종시에 인공지능(AI)을 활용한 메가 공장을 짓고 글로벌 수요 증가에 대응해 연간 약 2억2000만 유닛의 화장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 팬데믹이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고 특히 색조 화장품에 대한 글로벌 수요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나온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새 공장은 서울에서 남쪽으로 약 121km 떨어진 세종시 전의면에 위치하게 된다.


한국콜마의 신공장 위치는 사진에서 짙은 파란색 점으로 표시되어 있다. (제공: 한국콜마)


올해 1분기 착공해 2024년 준공한다.


신공장은 축구장 8개 크기인 5만7895㎡ 부지에 들어선다.


완공되면 한국콜마의 기초화장품과 색조화장품 생산량은 연간 8억7000만개로 증가하고 색조화장품 생산 능력은 약 80% 향상된다.


한국콜마는 AI 기술을 공장에 적용해 품목별 빅데이터 분석, 불량률 저감 방안 모색, 가장 효율적인 공정 표준화 등을 추진한다.


중동·동남아 지역의 할랄화장품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할랄보증제도’를 갖추게 된다.



최신 기사

더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