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투자SCM생명과학, 급성췌장염 치료제 첫 선

SCM생명과학, 급성췌장염 치료제 첫 선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 이한수 기자/한국바이오메디컬리뷰 기자- SCM생명과학은 SCM-AGH를 현재 적절한 치료 옵션이 없는 급성 췌장염의 First-in-class 치료제로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손병관 SCM생명과학 대표가 12일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참석차 웨스틴 세인트 프랜시스 샌프란시스코 호텔 로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출처: 코리아바이오메디컬리뷰)


코리아바이오메디칼리뷰는 2023년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손병관 SCM생명과학 대표와 부업 인터뷰를 가졌다.


지난해 9월 급성 췌장염 치료를 위한 SCM-AGH 임상 1/2a상 1차 평가변수 달성에 실패했음에도 불구하고 그 목표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1차 유효성 평가변수를 충족하지 못하고 MMS(Modified Marshall Score)와 CTSI(CT Severity Index) 개선에서 통계적 유의성을 확보하지 못한 것은 사실이지만 ‘임상적 실패’를 의미하지는 않는다”고 덧붙였다.


손 교수는 “임상 단계에서의 유효성 평가 변수는 소규모 임상시험에서 수집된 과학적 근거와 분석 데이터를 바탕으로 대규모 임상시험 설계에 반영된다”고 말했다. 따라서 2단계에서 설정한 평가 변수를 3단계에서도 동일하게 설정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또한 1차 평가변수 미달에도 불구하고 중등도~중증 급성 췌장염 환자에 대한 치료 안전성과 중증도 예측 인자인 CRP(CRP) 수치가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감소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급성 췌장염, 용량 및 IL-6 투여 후 초기 시점(1~3일)에 위약군 대비 위약군에 비해 손씨는 덧붙였다.


손 회장은 또 SCM-AGH의 급성 췌장염 임상 1/2a상 결과가 대한소화기학회의 지원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손 대표는 “SCM-AGH 임상 1/2a상 초록이 최근 대한소화기학회에서 최우수 초록으로 선정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임상 결과에 학회가 주목하는 이유는 급성 췌장염 치료제가 없는 상황에서 SCM-AGH의 치료적 효과가 확인됐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손 대표는 현재 임상 2b상을 개발 중이며,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사전 검토를 거쳐 최종 프로토콜 개발이 완료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올해 상반기 임상시험 승인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연내 임상 2b상을 본격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내 파이프라인 임상 2b상 유효성 결과 확보 후 조건부 품목허가 1차 목표를 세우고 있다”고 말했다.


2020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희귀의약품 지정을 받은 바 있다. 이에 따라 임상 2b상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조건부 품목허가 및 상업화가 가능하다.


기술이전 의사가 있느냐는 질문에 손 대표는 임상 2b상 결과에 따라 다양한 기술이전 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글로벌 상황을 고려해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임상을 신중하게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CM생명과학, 2023년 JPM에서 12개 다국적 기업과 만남


한편, SCM생명과학 최고경영진은 2023년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를 통해 글로벌 진출 기반을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JPM에 처음 와보니 대형 제약사들의 파이프라인과 중점 투자 분야 발굴, 라이선싱 관련 파트너 발굴, 저명한 연구자들과의 외부 네트워크 구축이라는 3가지 목표를 달성하고 싶었습니다. ”라고 아들은 말했다.


특히 손 사장은 2023년 JPM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12개 다국적 제약사와 만났다고 강조했다.


손 회장은 “만난 기업들은 급성 췌장염, 아토피성 피부염, 만성 이식편대숙주병 등 3대 핵심 파이프라인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였고, 후속 미팅을 갖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만남의 결과 기술이전, 글로벌 임상, 해외시장 진출 등 보다 구체적인 글로벌 전략을 수립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손 대표는 다국적제약이 관심을 보인 이유를 묻는 질문에 SCM생명과학은 독보적인 원천기술을 보유한 회사이자 세계에서 줄기세포 분리·분화 기술 2개 중 1개를 보유하고 있는 회사라고 설명했다.


손 대표는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생산된 고효율·고순도 줄기세포로 치료제를 만들기 때문에 치료 효능이 우수하다”고 말했다. “또한 우리는 시험, 제조, 품질, 공급에 이르기까지 줄기 세포 치료제 개발 및 상업화의 모든주기를 수행 할 수 있습니다.”

최신 기사

더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