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적합WBA 지역 왕관 토요일 Mangubat, Suarez 엉킴

WBA 지역 왕관 토요일 Mangubat, Suarez 엉킴

Tomjune Mangubat(왼쪽에서 두 번째)와 Charly Suarez(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내일 WBA 아시아 슈퍼 페더급 타이틀 매치를 위한 계체량을 통과한 후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 사진 출처: Omega Boxing Gym Facebook 페이지.

필리핀 세부시티 — 오메가 복싱 체육관의 Tomjune ‘Wardog’ Mangubat와 Charly ‘King’s Warrior’ 수아레스의 세계복싱협회(WBA) 아시아 슈퍼 페더급 타이틀 결투가 내일 3월 12일 토요일 플래시 그랜드 볼룸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Paranaque City의 Elorde 스포츠 컴플렉스.

두 주인공은 3월 11일 금요일에 Mangubat의 체중이 129파운드이고 Suarez가 128파운드의 체중계를 사용하여 공식 계체량을 통과했습니다.

Suarez와 Mangubat는 15개의 시합을 특징으로 하는 파이트 카드의 메인 이벤트에서 12 라운드 동안 싸울 예정입니다.

경기는 원래 지난 3월 5일 예정이었으나 Bukidnon의 Manolo Fortich의 24세 Mangubat이 훈련 중 가벼운 부상을 입어 3월 12일로 변경되었습니다.

게다가 원래는 10라운드로 예정되었던 한판 승부가 지역 타이틀이 걸린 WBA에 WBA에서 12라운드 진출을 요청했다.

두 권투 선수의 첫 12라운드 경기가 될 것입니다.

Mangubat은 2패 1무, 12KO로 15승의 기록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그는 키가 작은 수아레스를 상대로 키 이점을 활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편, 33세의 수아레스는 6개의 녹아웃과 함께 9개의 프로 경기에서 무패입니다. 수아레스는 2016년 리우올림픽에서 필리핀 대표로 출전한 올림픽 선수이자 동남아시안게임 3회 금메달리스트다.

두 권투 선수 모두 Mangubat이 일련의 좌절 끝에 메이저 타이틀을 획득하려고 애쓰는 대망의 대결에서 증명할 것이 있습니다. 그는 2019년에 두 개의 지역 타이틀을 놓고 싸웠지만 두 경우 모두 부족했습니다.

그는 2019년 만다웨 시티에서 열린 세계 복싱 협의회(WBC) 아시아 복싱 협의회 은메더급 타이틀을 위해 아넬 바코나제와 테크니컬 녹아웃으로 싸워서 패했습니다.

같은 해 세계복싱기구(WBO) 오리엔탈 유스 페더급 결투를 위해 한국의 강종선과 싸웠으나 베트남 호치민시에서 스플릿 판정승으로 패했다.

한편, Mangubat는 현재까지 그의 가장 강력한 상대가 될 것이기 때문에 Suarez의 전문적인 패기는 테스트될 것입니다. /rcg

또한 읽기:

망구바트는 WBA 아시아 슈퍼 페더급 타이틀을 놓고 수아레스를 상대한다.

망구바트-수아레스 경기는 일주일 늦게 움직였다.

지역 뉴스레터 구독

다음 읽기

부인 성명: 이 사이트에 업로드된 댓글이 세부데일리뉴스의 경영진 및 소유자의 견해를 반드시 나타내거나 반영하는 것은 아닙니다. 우리는 편집 기준과 일치하지 않는다고 판단되는 의견을 제외할 권리가 있습니다.


최신 기사

더 탐색